본문 바로가기

'2016 S/S 헤라 서울패션위크' 성료

PRESS RELEASES 2015-10-23
하기 내용 참조

서울패션위크 15년 역사상 최초로 헤라가 공식 후원하는 ‘2016 S/S 헤라 서울패션위크(HERA Seoul Fashion week)’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서울패션위크의 공식 타이틀로 후원하며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이번 ‘헤라 서울패션위크’는 10월 15일 전야제를 시작으로 21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진행됐다. 특히 이탈리아 보그 편집장, 더블유 매거진, 네덜란드 남성 매거진 판타스틱맨, 세계적인 패션저널리스트 수지 맨키스, 유명 패션 파워 블로거 수지 버블 등 전 세계의 다양한 패션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해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헤라는 ‘헤라 서울패션위크’에 참여한 약 60여 개 브랜드 디자이너들의 모든 백스테이지 메이크업을 총괄해 앞선 뷰티 트렌드를 미리 선보여 찬사를 받았으며, 이외에도 행사 기간동안 행사장 내에 마련된 헤라부스에서 #SEOULISTA SNS 포토 이벤트를 진행해 수많은 패션 피플의 이목을 끌었다. 해당 이벤트는 행사장 곳곳에서 자신만의 인증샷을 촬영, 개인 SNS 공간에 #SEOULISTA, #서울리스타, #헤라, #헤라서울패션위크 등의 해시태그를 활용해 업로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높은 참여율을 기록했다.

한편, 21일 오후 열린 헤라 서울패션위크 피날레 무대에서는 글로벌 역량을 갖춘 디자이너 10인으로 선정된 ‘텐소울(Seoul’s 10 soul’) 디자이너 10명이 아름다운 한국여성을 일컫는 ‘서울리스타(Seoulista)’를 테마로 한 ‘헤라 서울리스타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날 컬렉션에는 소녀시대 서현과 원더걸스 선미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으며, 무대를 참관한 해외 바이어 및 셀러브리티들은 “한국 패션∙뷰티 산업의 빠른 발전상이 매우 인상적”이라며 “특히 뷰티 브랜드 헤라를 통해 한국 여성의 아름다움을 다시 한 번 느끼게 되는 기회가 됐다”고 덧붙였다.

지난 2000년 시작되어 한국 패션산업과 함께 성장한 서울패션위크는 SS/FW 시즌으로 나뉘어 연 2회 개최되며, 대한민국 최고 디자이너들의 비즈니스 행사이자 정상급 디자이너들의 패션쇼로 자리매김했다.